자료실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DDP디자인페어」 온‧오프 22만명 발길…디자인 전문 산업 페어 자리매김
추천수
0
분류
2021
배포일
2021-11-18

「DDP디자인페어」 온‧오프 22만명 발길…


디자인 전문 산업 페어 자리매김

 



- 서울디자인재단 「2021 DDP디자인페어」 전시 넘어 신제품 런칭, 수주, 취창업 연계까지

- 올해 신설 ‘바이어데이’ 유통사 등 160개사 수주상담, 디자인 취준생 28명 취업

- 메시 페브릭 등 전시에 사용된 자재 업사이클링 소재로 기부, 신제품으로 재활용 눈길

- 온라인 전시는 12.31.까지 지속…내년도 참여 디자이너‧소상공인‧기업 1월 모집



□ 서울디자인재단(대표이사 이경돈)이 코로나19 상황에서 처음으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한 「2021 DDP디자인페어」에 22만 명의 발길이 이어졌다. 

○ 지난 달 25일 막을 내린 오프라인 전시(10.19.~25.)에는 7일 간 2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찾았다. 방역수칙에 따른 최대 수용인원에 육박하는 인원이 다녀간 것으로, 「DDP디자인페어」에 대한 높은 업계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현장방문이 어려운 국내외 관계자와 시민을 위한 온라인 전시관에는 11월 현재 20만 명 이상이 방문했다. 온라인 전시는 12월31일까지 이어진다.


□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바이어데이’는 사전등록 단계부터 기대 이상의 관심 속에 유통사, 소셜커머스, 편집숍 등 160개사가 넘는 바이어가 신청‧참석해 디자이너‧소상공인과 대면 수주상담을 가졌다. 현재 사업 수주와 계약 등에 대한 후속 협의가 진행 중이다. 

○ 참여 디자이너와 시민들의 만족도도 높았다. 전시 참가자 만족도 조사에서는 제품개발 관련 만족도 80.6%, 전시 만족도 78.4%, 홍보 만족도 82.1%, 추천 의향 87.7%, 재참여 의사 87%로 조사됐고, 시민 만족도도 86%였다. 바이어 만족도 조사 결과 84%가 재방문 의사를 밝혔다.


□ 디자인 취준생을 위한 ‘영디자이너잡페어’에 참여한 청년 디자이너 28명은 희망하는 디자인기업 취업에 성공했다. 사전 신청한 취준생을 대상으로 김나영 큐레이터(종근당 실장)와 28명의 디자인 업계 선배 멘토가 1:1 취업 컨설팅을 통해 자기소개서 작성, 모의면접 등을 무료로 지원해 디자인 취창업의 교두보 역할을 했다. 


□ 또한, 올해 행사에서는 ‘미래를 생각하는 순환자원, 업사이클링’이라는 화두에 걸맞게 전시관에 사용됐던 메시 페브릭, 바닥 부직포 등 자재를 폐기물로 버리지 않고 재활용해 새로운 제품으로 탄생시킬 예정이다. 

○ 전시 소재는 디자인 제품의 소재로 활용시 고급자재로 쓰일 수 있다. 콜라보레이션 전시관 벽면에 사용됐던 메시 페브릭과 부직포는 전량 서울새활용플라자 소재은행에 기부되며, 필요로 하는 디자이너가 재활용해 새 제품으로 변신할 예정이다.


□ 서울디자인재단은 올해로 3회를 맞는 「2021 DDP디자인페어」가 디자이너와 소상공인의 높은 만족도와 큰 호응을 얻으며 디자인 전문 산업 페어로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단순 전시를 넘어, 제조 분야 소상공인과 디자이너의 ‘협업’을 통한 신제품 런칭, 수주, 취‧창업 연계까지 이뤄지는 디자인 전문 비즈니스 장으로 성장하고 있다.  


□ 코로나19 팬데믹 한가운데에 개막했던 「2021 DDP디자인페어」는 서울시가 주최하고 (재)서울디자인재단이 주관하는 신제품 런칭쇼로 ‘Wonderful Life’라는 주제로 휴식, 힐링, 1인 가구, 홈오피스 등 변화한 라이프 스타일을 보여주며 총 170개 제품을 선보였다.

○ 43팀의 소상공인과 디자이너의 개발 콜라보제품과 함께 19년에 처음 개최된 DDP디자인페어는 수직 성장하며 2회째에는 76팀의 콜라보 제품을 선보였고, 3회째인 올해는 162팀 매칭 개발 중 전문가 심사를 통해 106팀의 콜라보 제품을 선정 전시했다. 특히 21년 DDP디자인페어는 64개의 중소 디자인 스튜디오 런칭 제품과 9개 트랜드 선도기업의 미래 비전을 함께 선보이며 디자인 비즈니스 런칭쇼라는 이름에 걸맞게 확장된 볼륨을 자랑했다.


□ 코로나19로 방문이 어려웠던 시민과 해외 관계자들을 위해 ‘2021 DDP디자인페어’ 국제 온라인 전시는(www.ddpdesignfair-ex.or.kr) 12월 말까지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지속된다. 온라인 전시에서는 오프라인 전시에서 만나볼 수 없었던 각 제품 개발 과정의 메이킹 스토리와 디자이너와 소상공인의 제작 철학, 에피소드를 영상으로 만나 볼 수 있는 특별한 재미와 감동을 느낄 수 있다.


□ ‘2021 DDP베스트디자인어워드’ 7선은 22년 주목받을 디자인 트랜드로 12월 월간디자인과 DDP야외광장 쇼케이스 전시관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제품 제작 후에는 ddp디자인스토어에서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 


□ 한편, 2022년에 새롭게 「DDP디자인페어」에 참가할 소상공인과 디자이너는 상시 매칭 전용플랫폼(ddpdesinfair.or.kr)을 통해 내년 1월부터 모집에 들어간다. 


□ 2021년 DDP디자인페어를 이끌었던 이길형 총감독(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 회장)은 “올해 디자인페어는 디자인의 새로운 가치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했다”라며 “내년도 페어는 환경을 위한 그린디자인을 바탕으로 삶을 변화시키는데 주안점을 두면 좋겠다”라며 내년도 페어에 대한 방향성을 제안했다. 


□ 2021년 DDP디자인페어를 이끌었던 이길형 총감독(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 회장)은 “올해 디자인페어는 디자인의 새로운 가치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했다”라며 “내년도 페어는 환경을 위한 그린디자인을 바탕으로 삶을 변화시키는데 주안점을 두면 좋겠다”라며 내년도 페어에 대한 방향성을 제안했다. 


□ (재)서울디자인재단 이경돈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속에 오히려 디자인이 우리 생활과 더욱 밀접해져 DDP디자인페어가 빛을 발하며 크게 성장할 수 있는 뜻깊은 해를 맞이할 수 있었다”며, “내년에 국내외적으로 더욱 확장된 전문 디자인 산업 페어로 만나 볼 수 있을 것” 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붙임 :   1. 2021 DDP디자인페어 그래프로 보는 성과 . 끝.

사진자료
키워드태그 「ddp디자인페어」 온‧오프 22만명 발길…디자인 전문 산업 페어 자리매김
목록

현재 페이지에 대한 정보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현재페이지 만족도 조사
콘텐츠 담당자 : 홍길동 [홍보팀]
전화문의 02-000-0000
공유하기
http://www.seouldesign.or.kr/board/11/post/105638/detail?menuId=23&boardCateId=9
URL 복사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