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트렌드 디자인매거진

디자인매거진

디자인 전문 매체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제목
선전 시차랩
추천수
0
등록일
2020-08-20

INTERIORS CHINA CAFE

선전 시차랩


external_image


중국 차 브랜드 ‘시차(喜茶)’는 시차블랙(HEYTEA BLACK), 시차핑크(HEYTEA PINK), 시차랩(HEYTEA LAB), 시차믹스(HEYTEA MIX) 등 다양한 테마를 부여한 공간디자인을 전개하며 카페를 찾는 고객들에게 다채로운 경험과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시차랩은 실험실을 테마로 한 콘셉트스토어로 다른 매장에 비해 비교적 큰 규모를 가지고 있다.

‘선전 시차랩’의 설계를 맡은 TOMO DESIGN은 ‘소비과정의 최적화’와 ‘상호 소비자 경험 창출’을 이번 디자인의 기본 논리로 삼았다. 선전 시차랩은 시장에서의 입지와 사업전략에 따라 도시 내 첫 번째 플래그십스토어로 설계되었다. 현대의 소비습관과 트렌드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상품과 경험을 사회적 기능에 통합시켜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소비 경험을 제공하는 데 전력을 다했다. 복잡한 배경과 비즈니스 환경에 직면한 디자인은, 브랜드가 소비자에게 주는 소비 체험의 통찰에 근거하고 있다. 기존 레퍼런스 시스템을 넘어 소비자의 요구와 감정을 분해하고 시차의 잠재적 가치를 공간으로 확장한다.

설계팀은 건물의 예술적인 문맥을 일련의 풍경으로 해석했다. 매장 파사드는 전통적인 아름다움과 젊은 분위기를 모두 나타내기 위해 금속 구조물과 회색 벽돌을 함께 사용해 디자인했다. 커다란 브랜드 로고는 금속 그릴과 처마 위쪽으로 배치했고, 새로 쌓은 블록은 기존 기둥과 일체화되어 있다. 돌로 제작한 벤치와 언덕 모양의 금속 구조물은 유려하게 정렬되어 풍경과 잠깐의 휴식에 일조한다. 금속 그릴 뒤의 화면에는 아름다운 풍경이 반복적으로 투사된다. 이곳에서 건축예술, 현대 수묵화, 디지털기술, ‘레인 커튼(Rain Curtain)’이 서로 대화를 나누고 전통과 현대 사이의 충돌과 결합을 동시에 보여준다.

삼각플라스크 모양으로 디자인된 시차랩 로고를 지나 안으로 들어서면 PB상품(Peripheral Lab), 아이스크림(Ice-making Lab), 디저트(Dessert Lab), 일러스트(Illustration Lab), 칵테일(Tea Geek Lab) 등 카테고리별 섹션으로 구획된 내부 공간을 마주하게 된다. 금속과 석재를 사용한 인테리어는 군더더기 없이 말끔한 실험실 분위기를 띤다. 하얀 위생모와 유니폼을 입은 직원들이 분주히 음료와 디저트를 제조하는 모습은 마치 연구원들의 모습처럼 보이기도 한다.

소비의 향상과 디지털화의 편리성은 소비패턴과 소비자그룹의 변화 형성을 촉진했다. 시차의 다양한 시도는 소비자들의 새로운 취향을 발견하고 기존에 없던 독특한 경험을 선사해 그들 브랜드만의 특별함을 전달한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바깥 풍경과 이질적인 느낌이 들지 않는 자연스러운 외관을 원했던 설계팀은 은은한 간판으로 공간 정체성을 드러내는 쪽을 택했다.

회색 벽돌과 금속 소재로 장식된 파사드는 전통적 분위기와 젊음을 동시에 표현한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건물 뒤편으로 조성한 야외 공간이다. 양각 조형물을 세워놓은 듯한 벽체와 메탈 소재가 어우러져 대조적인 풍경을 띤다. 다양한 소재의 결합이 공간에 다채로움을 선사한다. 

레인커튼(Rain Curtain)을 파사드에 설치했다. 왼편으로 설치한 삼각플라스크 모형의 로고가 실험실을 표방하는 공간 콘셉트를 은은하게 내보인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시차에서 자체 제작한 PB상품을 판매하는 공간인 Peripheral Lab의 모습이다. 

위층으로 향하는 계단은 플랫한 금속 소재로 제작했다. 계단 가장자리에 간접등을 설치해 표면 질감이 더욱더 생생하게 비친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레인커튼을 형상화한 그래픽을 보여주는 LED 스크린을 1층 홀 위쪽으로 배치해 일관적인 공간 분위기를 구현했다. 바깥으로 보이는 푸른 나무와 가구에 사용된 석재, 물의 흐름이 자연 속에 머무르는듯한 분위기를 조성한다. 중앙으로는 시차의 정체성을 표현한 일러스트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2층 홀의 창문은 중국의 전통적인 창살 디자인을 적용했다. 티를 판매하는 공간 정체성과도 조화롭게 어우러지면서 현대적인 분위기를 중화하는 역할을 한다. 천장으로는 에메랄드빛 영상이 흐르는 독특한 형태의 LED 스크린이 설치되어 있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벽면에 사용된 사이버틱한 메탈 소재와 계단 위로 매달린 스크린은 현대적인 느낌을 물씬 풍긴다. 여러 방향을 향하는 사선디자인이 천장과 기둥, 스크린에 적용되어 독특한 균형감을 자아낸다.

카페를 방문하는 1인 고객을 고려해 마련한 좌석이다.




Design TOMO DESIGN / Uno Chan, Xiao Fei www.tomodesign.cn

Design Team TOMO DESIGN / Suri Liao, Joey He, Jason Luo, Yun Peng

Location Shenzhen, China

Area 1,200㎡

Materials Gray & White Granite, Metallic Silver Sand Surface, Volcanic Rock,

 Metal Texture Brick, Sintered Stone, LED Transparent Screen

Editor Hyejin Lee

Photograph Sean

(컨텐츠 제공 : 월간인테리어 / 2020.08)

목록

현재 페이지에 대한 정보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현재페이지 만족도 조사
콘텐츠 담당자 : 홍길동 [홍보팀]
전화문의 02-000-0000
공유하기
http://www.seouldesign.or.kr/board/30/post/104594/detail?menuId=1088&boardCateId=
URL 복사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