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트렌드 디자인 Talk

디자인 Talk

디자인 이슈 및 교육 콘텐츠입니다.
제목
프랑수아 나스 "메이크업이란 마치 자화상을 그리는 것과 같다."
추천수
0
분류
등록자
SDF*
등록일
2017-08-21

"예술은 어떤 형태로도 가능하다는 앤디 워홀의 깨달음,

그와 같은 맥락에서 메이크업이란 마치 자화상을 그리는 것과 같다. "

 

프랑수아 나스의 프로필 사진과 문구('ANDY WARHOL REALIZED ART COULD TAKE ANY FORM. PUTTING ON YOUR MAKEUP IS A KIND OF SELF-PORTRAIT',예술은 어떤 형태로도 가능하다는 앤디 워홀의 깨달음, 그와 같은 맥락에서 메이크업이란 마치 자하상을 그리는 것과 같다.-NARS, 프랑수아 나스,NARS의 창립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코스메틱 브랜드 NARS의 창립자

[    프랑수아 나스    ]

 

이번 주에 소개해 드릴 디자인 명언의 주인공은

프랑스 출신 메이크업 아티스트이자

통념을 깨는 파격적인 코스메틱 브랜드 NARS를 창립한

프랑수아 나스입니다.

 

나스 로고 이미지
 

 

 

화장에 관심이 있다면 많이 들어보셨을 브랜드죠?

메이크업계에 혜성처럼 나타난 'NARS'는 

그야말로 센세이션이었습니다.

 

나스 화장품이 나열된 화보이미지
 

 

 

빛을 흡수하는 듯 새카맣고 매트한 패키지, 

'이걸 얼굴에 바르라고?'싶을 만큼 강렬한 색조, 

그리고 이국적이며 외설적이기까지 한 컬러 네이밍까지.  

모든 게 전례를 찾아볼 수 없을 만큼 독특했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나스만의 독보적인 매력으로

뉴욕에서 성공적인 런칭을 마친 뒤

전 세계 13개 국가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사진촬영중인 프랑수아 나스의 모습
 

 

 

 

전 제품과 브랜드 기획을 총괄하는 프랑수아 나스는 

자신을 이미지메이커 / 선동자 / 인습파괴주의자

(Imagemaker / Instigator / Iconoclast)

라고 소개합니다.

 

 

제품에서도 이와 같은 그의 성격이 고스란히 드러나는데요.

 

10개의 나스 립스틱 화보이미지
 

 

 

먼저, 나스의 일관적인 패키지 디자인은 

온갖 화려하고 반짝이는 모습으로 눈길을 당기는 

다른 브랜드들과는 확연히 다릅니다.

하지만 이 까만 단순함은

제품 자체의 질감과 색상을 돋보이게 하는 장치로 작용합니다.

패키지는 명료하게 '제품'을 보여주는 데에 충실해야 한다는 이유에서 입니다.

 

 

 

나스의 여러색의 색조 화장품
 

 

극단적이고 풍부한 컬러들에서는

'평범함'을 거부하며

개인의 취향과 독특함을 존중하는 

나스의 시선이 드러납니다.

 

SHOW CHEEK
'Don't hold back. Be bold. It encourages others to do the same.'-프랑수아 나스(창립자,총 디렉터)
 

 

 

 

또한,

'섹스 판타지(Sex fantasy) ' '오르가즘(Orgasm)' 

'딥 쓰롯(Deep throat)'  '언드레스 미(Undress me)' 처럼

점원에게도 말하기 어려울 만큼 자극적인 컬러 네이밍들은

나스를 유명하게 만든 주 요인이기도 했는데요.

 

이 이름들은 각 색상의 특징을 

직감적으로 알려줄 뿐만 아니라,

여성 본연의 관능적인 욕망이 바로 '아름다움'이며,

메이크업의 역할은 이를 끌어내 더욱 매혹적으로 만드는 것임을 

뜻하고 있다고 합니다.

 

메이크업 해주고 있는 프랑수아 나스의 모습
 

 

 

 

"내 목표는 사람들을 더 아름답게 만들고,

그들의 내면에 있는 것들을 끌어내는 것이다.

아름다움이란 우리의 성격에 내재되어 있다고 믿는다."

“My goal is to make people look beautiful and bring out what is on the 

inside. I truly believe that beauty lies within our character.”

 

 

나스의 흑인모델
샬롯 램플링
틸다 스윈튼
 

     

 

나스는 제품 화보에서도

파격적인 캐스팅 행보를 보였습니다.

뷰티 역사상 최초로 흑인 모델을 메인으로 택했을 뿐만 아니라

68세의 배우 샬롯 램플링을 차용해 

나이를 초월하는 내면의 아름다움을 강조했습니다.

독특한 매력의 마스크를 가진 틸다 스윈튼도 

뮤즈로 발탁되어 뷰티 모델에 대한 고정관념을 타파했죠.

이처럼 그의 가치관은 브랜드의 전 부분을 관통합니다.

 

 


 

 

 

"규칙이란 없습니다. 

메이크업에서 '틀린 것'은 없어요. 

만약 하고 나면, 씻어내고 다른 걸 또 시도해보세요.

인생은 짧아요. 그러니까 즐겨요!"

 

 

나스의 동양인 모델,MAKEUP YOUR MIND EXPRESS YOURSELF BY FRANCOIS NARS
나스 모델의 얼굴
 

 

   

 

 

나스의 뷰티 철학은 저서에서도 밝힌 바 있죠.

2011년에 쓴 는 독자가 직접 보고 따라할 수 있는 메이크업 실용서이지만, 

쌍커풀이 있는 듯 크고 또렷한 눈, 갸름한 턱, 결점없고 투명한 피부를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지는 않습니다.

그렇게 틀에 박힌 아름다움을 좇는 것 대신,

평범한 여성들이 본연의 개성과 매력을 메이크업에 담아내는 과정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MAKEUP CAN HELP YOU BE YOURSELF.IT'S NOT ABOUT MAKING YOU BECOME A DIFFERENT PERSON-IT'S ABOUT MAKING YOU LOOK BETTER.-FRANCOIS NARS 

 

 

 

 

"메이크업은 당신이 '당신 자신'이 될 수 있게 합니다.

그건 '다른 사람'으로 만드는 게 아니라,

당신을 더 좋아 보이게 하는 거에요."

 

 

앤디워홀 컬렉션 색조화장품
 

 

그에게 예술적 영향을 미쳤던 예술가, '앤디 워홀' 한정 컬렉션.

 

익숙하게 보아왔던 관습적 아름다움과는 다르게

여성의 내면 속 '고유의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NARS.

 

그는 예술이란 멀리 있는 것이 아니라는 앤디 워홀의 명언을 인용해

매일 하는 메이크업도 마찬가지라고 말합니다.

다만, 그 장르는 '모작'이 아닌

진정한 자신을 그려내는 '자화상'이라고요.

 

 

 

서울디자인재단 블로그 및 페이스북에 방문하시면 좀 더 많은 디자인 이슈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 서울디자인재단 블로그 :http://blog.naver.com/iloveddp

* 서울디자인재단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esignseoul

키워드태그 프랑수아 나스 서울디자인재단 디자인명언
목록

현재 페이지에 대한 정보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현재페이지 만족도 조사
콘텐츠 담당자 : 홍길동 [홍보팀]
전화문의 02-000-0000
공유하기
http://www.seouldesign.or.kr/board/32/post/101975/detail?menuId=29&boardCateId=
URL 복사
상단으로